Untitled Document
 
 

Home > 횡성문화마당 > 문화소식


 *   
  [기사스크랩] 태기문화제 발전방안 포럼 - 강원일보(4.27/29)
글쓴이 횡성문화원  2009-05-01 09:47:14, 조회 : 4,833


[횡성] 태기문화제 발전방안 모색
( 2009-4-27 기사 )


【횡성】전국에서 유일하게 삶과 죽음을 테마로 열리고 있는 태기문화제의 발전방안을 찾기 위한 포럼이 열린다.

태기문화제위원회(위원장:변기섭의원)는 29일 오후 횡성군청 대회의실에서 태기문화제 발전방안 축제 포럼을 개최한다.

이날 포럼에서는 송호대 채용식교수를 비롯한 전문가들과 조원용횡성부군수, 변기섭위원장 등이 주제발표 및 토론자로 참석해 태기문화제 발전 방안과 관련된 논의를 하게 된다.

이명우기자woolee@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
[횡성]“횡성 태기문화제 축제추진위 상설화”
(2009-4-29 기사 )


【횡성】전국 최초의 장례문화 축제인 태기문화제를 활성화하기 위해서는 현재의 축제추진위원회를 상설화해야 한다는 지적이 제기됐다.

상지영서대 전영철교수는 ‘태기문화제 확대발전방안’에서 “태기문화제의 가장 큰 문제 중 하나는 축제조직의 비상설화에 있다”며 “축제를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민·관 단위가 공동으로 참여하는 축제조직의 상설화가 필요하다”고 지적했다.

전 교수는 또 “태기문화제 개최시기가 정월 보름에서 3월 보름으로 넘어오며 날씨의 영향을 덜 받지만 야간 프로그램을 고려한다면 4월로 변경하는 것이 바람직하다”고 덧붙였다.

특히 “현재 축제장소로 활용하고 있는 정금민속관이 축제의 장으로 비좁다며 정부의 1시·군 1박물관과 연계해 삶과 죽음을 테마로 한 박물관을 조성하는 것도 고려해야 한다”고 강조했다.

횡성군은 29일 오후 2시 군청에서 전 교수를 비롯한 대학교수들과 축제전문가, 공무원 및 태기문화제위원회, 정금민속예술보존회 등이 참석한 가운데 태기문화제 발전방안 포럼을 개최할
예정이다.

이명우기자  



  목록
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욱이